기독교 영화 <뒤늦게 찾아온 행복>크리스천의 진실한 간증 (2019)

줄거리: 주인공 정서림은 돈을 많이 벌어서 가족들과 함께 잘 살고 싶었다. 그렇게 꿈을 안고 남편과 함께 식당을 운영하며 열심히 노력했지만 중국 정부의 가렴잡세와 관료들의 갈취에 힘들기만 하고 빚만 지게 된다. 결국 정서림 부부는 돈을 벌기 위해 외국으로 나가게 된다. 이국 타향에서 냉대와 박대를 당하며 하루하루 지친 몸으로 버티며 살아가던 어느 날, 정서림은 고등학교 동창을 만나게 된다. 그 친구 통해 복음을 전해 듣게 되고, 하나님을 믿는 삶이 어떤 것인지를 알게 되면서 교회에 다녀 보기로 결심한다. 하지만 때마침 식당을 인수하자는 남편의 제안에 정서림은 돈을 벌기 위해 다시 일에 빠지게 되고, 밤낮없이 일한 대가로 결국 하반신 마비가 올 수 있다는 판정을 받으며 병원에 입원하게 되는데…
‘사람은 왜 사는가? 돈에, 명예에 목숨을 거는 것이 과연 가치가 있는 것일까? 돈이 고통과 공허함에서 벗어나게 할 수 있을까? 돈이 사망의 그늘에서 나오게 해 줄 수 있을까’
주인공 정서림의 고단한 삶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사람은 어떻게 살아야 가치 있는 것인지를 일깨워 주고 있다.

E-mail : godfootsteps.kr@gmail.com
연락처 : 070-7516-7062 /1566-2851

댓글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